기사 메일전송
오리온 볼트, 블록체인으로 예술 작품의 접근성과 투명성 제고 나서
  • 기사등록 2018-07-25 17:58:58
기사수정



예술가 및 예술 작품을 위한 스위스 블록체인 프로젝트 오리온 볼트 (Orion Vault, https://orionvault.com/)의 창업자이자 CEO인 요한나 펄럭(Johanna Pawluk)은 7월 12-13일에 열린 코리아블록체인서밋, 7월 17-18일에 개최된 비욘드블록, 7월 19일에 열린 코리아블록체인위크 공식 밋업, 7월 21-22일에 있었던 블록체인파트너스서밋 등 한국의 주요 블록체인 행사에 참석해서 [블록체인과 예술작품]에 대해서 강연했다.


이번에 방한하는 오리온볼트의 공동 창업자이자 CEO인 요한나 펄럭은 “화폐가 비트코인처럼 디지털화 되듯이 우리가 럭셔리 제품군이라고 생각하는 것들도 점차 디지털화 될 것이다”라며 “예술작품도 디지털화를 통해서 입장권 수입보다 더 큰 수입을 얻게 될 것이며, 예술가들도 디지털화를 통해서 빈곤에서 벗어나 연속성을 갖고 작품 활동을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리온볼트는 미술 작품 시장이 더 발전하기 위해서는 디지털화, 지속발전 가능성, 사회적 참여형 비즈니스 모델 개발이 필요하며, 블록체인과 결합함으로써 예술작품을 위한 후원모델, 보유 커미션, 거래 모델이 가능해져 투명성과 접근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박물관과 미술관처럼 대작을 소유하고 있는 곳에서는 오리온볼트 플랫폼을 통해 작품을 단 1개의 디지털 버전으로 만들고, 이를 블록체인 상에서 이력 관리를 해 디지털 오너십을 갖고 예술품을 좀 더 빠르고, 안전하고, 저렴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해 새로운 수익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또한, 오리온볼트 플랫폼을 통해 예술가들은 자신의 프로젝트를 소개해 쉽게 후원자를 모을 수 있으며, 향후에 자신의 작품을 판매할 수도 있다. 일반인도 오리온볼트 플랫폼을 통해서 특정 예술가의 작품 활동을 초기부터 후원하고, 향후 그 예술작품에 의해서 생기는 수익을 나눌 수 있기 때문에 후원이 투자로 이어질 수 있게 된다.


오리온볼트의 공동 창업자이자 CEO인 요한나 펄럭은 “최근 10년간 예술품 시장은 성장하고 있으며, 기술 친화적인 젊은 후원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오리온볼트는 디지털 예술품에 대한 인증서를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소유와 판매를 가능하게 해 예술 작품 매매 시장의 투명성을 제고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비트웹(bitweb.co.kr)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itweb.co.kr/news/view.php?idx=139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글로벌 파트너십을 통한 리플의 공격적 네트워크 확장
  •  기사 이미지 채굴기 효율 증가, 비트코인 가격 급등에 마이닝풀 다시금 인기
  •  기사 이미지 변동성 장세에 묻지마식 투자는 금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